이승현 친정팀 복귀...이동녕과 트레이드 성사

2016-01-27 13:07
center
맞트레이드로 차기 시즌 아프리카에서 뛰게 될 이승현(왼쪽)과 KT 소속으로 활동할 이동녕.
2015년 스타테일에서 KT 롤스터로 이적했던 이승현이 1년 만에 친정 팀으로 복귀한다.

현 KT 소속 저그 에이스인 이승현은 아프리카(전 스베누) 소속 저그인 이동녕과 트레이드를 통해 소속팀을 바꿔 차기 시즌 프로리그에 출격한다. 이로써 이승현은 2015년 3월 작별을 고했던 친정팀으로 약 10개월 만에 복귀할 예정이다.

이승현과 이동녕의 맞트레이드는 아프리카의 요청으로 이뤄진 것으로 알려졌다. 차기 시즌 프로리그에서 에이스로 활약할 선수가 부족하다고 느낀 아프리카 이선종 감독은 이승현을 데려오는 것이 필요하다고 판단, KT에 이동녕과의 트레이드를 요청했다.

KT 역시 프로리그에서 좋은 성적을 거두는데 이번 트레이드가 무리는 아니라는 생각에 아프리카 요청을 받아 들였다고. 이로써 차기 시즌 이승현은 아프리카 유니폼을 입으며 이동녕은 KT 소속으로 출전해 맞트레이드가 성사됐다.

두 선수의 맞트레이드가 차기 시즌 프로리그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팬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소라 기자 (sora@dailyesports.com)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