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롤챔스] 락스, 화끈한 전투로 킹존 제압! 1-1

2018-03-13 19:16
center
center
center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 2018 스프링 2R 4주차
▶킹존 드래곤X 1-1 락스 타이거즈
1세트 킹존 승 < 소환사의협곡 > 락스
2세트 킹존 < 소환사의협곡 > 승 락스

락스 타이거즈가 킹존 드래곤X를 상대로 화끈한 화력전을 펼친 끝에 승리, 세트 스코어를 1대1 타이로 만들었다.

락스는 13일 서울 서초구 서초동 넥슨 아레나에서 열린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 2018 스프링 2R 4주차 킹존 드래곤X와의 2세트에서 하단을 집중 공략하면서 성장한 '상윤' 권상윤의 자야가 화력을 자랑하면서 승리했다.

락스는 하단을 집중 공략하면서 10분 만에 4킬을 만들어냈다. 하단 듀오간의 싸움에서 '상윤' 권상윤의 자야가 '키' 김한기의 라칸의 도움을 받아 '고릴라' 강범현의 탐 켄치를 한 번 끊어낸 락스는 3분 뒤에 '성환' 윤성환의 자크가 하단으로 합류하면서 또 다시 탐 켄치를 잡아냈다. 1분 뒤에 포탑을 파괴하기 위해 재차 싸움을 건 락스는 미드 라이너 '라바' 김태훈의 탈리야가 바위술사의 벽을 쓰면서 합류, 킹존의 하단 듀오를 모두 잡아냈고 포탑까지 파괴했다.

킹존은 14분에 하단에서 1대1을 치르던 '비디디' 곽보성의 사이온이 스킬 연계를 통해 '라바' 김태훈의 탈리야를 공중에 띄웠고 '피넛' 한왕호의 니달리가 합류하면서 킬을 냈다. 상단에서도 락스가 수적 우위를 앞세워 킬을 노렸지만 '칸' 김동하의 나르가 메가 나르로 변신하면서 '키' 김한기의 라칸을 벽으로 밀어붙여 역으로 킬을 냈다.

19분에 락스가 상단 외곽 2차 포탑을 사이에 두고 싸움을 걸었고 '프레이' 김종인의 코그모가 일점사를 당해 잡혔지만 곽보성의 사이온이 김태훈의 탈리야를 마크해 잡아냈고 4명이 밀어붙이면서 킹존이 3킬을 추가, 6대6으로 킬 스코어를 맞췄다.

락스는 21분에 내셔 남작 지역에 와드를 매설하러 내려오던 한왕호의 니달리를 끊어냈고 킹존이 싸움을 걸자 맞대응하면서 4킬을 추가하며 내셔 남작도 가져갔다. 바론 버프를 단 락스는 하단을 집중 공략했지만 1차 전투에서는 김종인의 코그모와 강범현의 탐 켄치에게 막혔다.

정비한 뒤 재차 하단으로 내려온 락스는 드래곤 지역에서 강범현의 탐 켄치를 먼저 끊어낸 뒤 윤성환의 자크를 앞세워 김종인의 코그모까지 잡아내고 억제기를 무너뜨렸다.

킹존은 락스가 정글 지역에서 싸움을 걸어오자 사이온과 탐 켄치가 앞쪽에서 맷집이 되어주고 김종인의 코그모가 화력을 퍼부으면서 3명을 잡아냈고 내셔 남작도 챙겼다. 락스가 추격하면서 강제로 싸움을 걸어오자 킹존은 침착하게 받아쳤고 연달아 포탑을 무너뜨렸다.

락스는 한왕호의 니달리를 잡아내면서 몰아치기를 시작했다. 수적 우위를 앞세워 중앙을 두드렸고 탐 켄치를 끊어낸 뒤 하단으로 내려갔다. 탐 켄치가 없는 코그모를 잡아낸 락스는 쌍둥이 포탑과 넥서스를 파괴하면서 세트 스코어를 1대1 타이로 만들었다.


강남=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