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GC KR] 발리스틱스, 펠리즈 상대로 고전 끝 승리…선두 굳혀

2018-04-14 22:16
center
펠리즈에 진땀승을 거둔 발리스틱스.(사진=HGC 중계 캡처)
◆2018 히어로즈 오브 더 스톰 글로벌 챔피언십 코리아 페이즈1
▶발리스틱스 3대0 펠리즈
1세트 발리스틱스 승 < 영원의전쟁터 > 펠리즈
2세트 발리스틱스 승 < 하늘사원 > 펠리즈
3세트 발리스틱스 승 < 불지옥신단 > 펠리즈

발리스틱스가 펠리즈를 3대0으로 무너뜨리면서 선두를 굳혔다. 스코어는 일방적이지만 경기 내용은 박빙이었다. 리그 선두를 상대로 분전한 펠리즈는 한 세트도 따내지 못하면서 승격강등전을 치를 가능성이 높아졌다.

발리스틱스는 14일 서울 금천구 독산동 VSL 스튜디오에서 열린 2018 히어로즈 오브 더 스톰 글로벌 챔피언십 코리아(HGC KR) 페이즈1 9주차 펠리즈와의 경기에서 세트 스코어 3대0 완승을 거뒀다. 발리스틱스는 1세트와 3세트에 주도권을 완전히 빼앗기면서 패배 위기에 몰렸지만 막판 집중력을 끌어올리며 대역전극을 연출했다.

1세트 초반부터 1레벨 격차를 만들며 경기를 리드한 발리스틱스는 7분 교전서 마이에브를 잡아내며 불멸자를 획득했다. 발리스틱스는 이 불멸자를 이용해 하단 요새를 파괴했고, 쉬지 않고 성채까지 노렸다. 펠리즈는 계속해서 킬을 내주며 수비에 실패하는 모습. 발리스틱스는 12분에도 불멸자를 가져가면서 펠리즈의 상단 요새를 파괴했다.

발리스틱스의 맹공을 막아내며 점차 경험치를 따라잡은 펠리즈는 20분 교전서 말퓨리온을 빠르게 녹이며 불멸자를 빼앗았고, 하단 성채를 깨면서 상황을 역전시켰다.

26분에 경기의 향방을 가를 마지막 교전이 벌어졌고, 1분이 넘는 대치 끝에 발리스틱스가 5킬 1데스를 기록하며 압승을 거뒀다. 펠리즈는 불멸자를 가져갔지만 전원이 처치를 당하면서 아쉽게 선취점을 내주고 말았다.

2세트에서는 발리스틱스가 피닉스를 기용했다. 발리스틱스는 5분경 벌어진 교전서 피닉스와 한조의 화력을 앞세워 일방적으로 2킬을 기록한 뒤 우두머리를 획득해 하단 요새를 무너뜨렸다. 7분에도 압도적인 교전 능력을 선보이면서 크게 이득을 취한 발리스틱스는 별다른 어려움없이 중단과 상단 요새마저 무너뜨렸다.

펠리즈는 교전이 벌어질 때마다 맥없이 무너졌고, 12분에 하단 쪽으로 몰려든 돌격병과 우두머리에 성채를 내주며 패색이 짙어졌다. 발리스틱스는 13분 상단 교전서 1킬도 내주지 않으며 전원 처치에 성공했고, 그대로 비어있는 핵을 깨며 매치 포인트를 만들었다.

3세트에서 펠리즈는 첫 응징자를 빼앗기고도 크게 밀리지 않는 모습을 보였다. 펠리즈는 7분에 요한나와 소냐를 동시에 잡아냈고, 8분에는 정크랫을 처치하며 응징자를 가져가 1레벨을 리드했다.

상단 성채까지 내주면서 어려운 상황에 몰린 발리스틱스는 18분에 다시 한 번 펠리즈에 응징자를 내줬고, 펠리즈는 하상 성채마저 무너뜨리며 승기를 잡았다. 그러나 성채가 파괴된 직후 발리스틱스의 반격이 시작됐다. 'sCsC' 김승철의 겐지가 최전방으로 뛰어들어 용검으로 킬을 쓸어 담으며 전원 처치에 성공한 것. 발리스틱스 영웅들은 곧바로 적진으로 향해 중단 성채를 파괴했고, 펠리즈 영웅들이 부활하기 전 비어있는 핵을 빠르게 녹이면서 세트 스코어 3대0을 완성시켰다.


이시우 기자(siwoo@dailyesports.com)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