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롤챔스] kt, 진에어 압살하고 첫 승 신고! 공동 1위

2018-06-13 21:39
center
center
center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 2018 서머 1주차
▶kt 롤스터 2대0 진에어 그린윙스
1세트 kt 승 < 소환사의협곡 > 진에어
2세트 kt 승 < 소환사의협곡 > 진에어

kt 롤스터가 카서스와 누누를 들고 나온 '카누 조합'의 진에어 그린윙스를 상대로 룰루를 활용한 해법을 보여주면서 완승을 거뒀다.

kt 롤스터는 13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OGN e스타디움에서 열리는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 2018 서머 1라운드 진에어 그린윙스와의 2세트에서 손우현의 룰루로 카서스와 누누 조합의 성장을 저지하면서 낙승을 거뒀다.

kt는 5분에 상단으로 합류한 정글러 '러시' 이윤재의 녹턴이 강하게 압박하던 진에어의 톱 라이너 '소환' 김준영의 이렐리아의 뒤를 잡았고 '스멥' 송경호의 신지드가 점멸을 쓴 뒤 뒤로 넘기면서 첫 킬을 냈다. 6분에 진에어의 정글 지역으로 들어간 kt는 카서스를 키우기 위해 성장이 지체됐던 '엄티' 엄성현의 누누를 끊어냈다. 이윤재의 녹턴이 추가 사냥을 진행하다 잡혔지만 kt는 하단에서 2대2 싸움을 벌이는 과정에서 '노바' 박찬호의 모르가나를 제거했고 외곽 1차 포탑도 깼다.

16분에 드래곤을 가져간 kt는 상단을 압박하는 과정에서 이윤재의 녹턴이 치고 들어가서 박찬호의 모르가나를 끊었고 2차 외곽 포탑을 파괴했다. 중앙 2차 포탑을 밀고 빠지던 '유칼' 손우현의 룰루가 '테디' 박진성의 카이사에게 물렸고 '그레이스' 이찬주의 카서스에게 잡혔지만 이윤재의 녹턴이 카이사를 제거하면서 8대4로 킬 스코어를 유지했다.

1-3-1 스플릿 푸시를 시도한 kt는 상단 억제기를 파괴한 뒤 치고 들어갔고 누누와 이렐리아를 끊어낸 뒤 넥서스를 무너뜨리고 가볍게 첫 승을 가져갔다.


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

주요뉴스